소주, 매운전복찜, 전복라면

그런 날이 있다.

정말 안 풀리던 일 때문에 며칠 머리 아팠는데
드디어 실마리를 찾은 날.
일이 다 해결된 건 아니지만
이제 풀 수 있겠다 싶은 생각에 한없이 마음 편한 날.
어제가 그런 날이었다.
이런 날 마셔야지.
오늘은, 소주.

맥주는 보리로 만든다. 와인은 포도로. 그럼 위스키는?
여기서 보리라고 답하는 사람은 술 좀 아는 사람이다.
(물론 모든 맥주나 위스키를 다 보리로 만드는 건 아니다.
대표적으로 그렇단 말이지. 흥)
그런데 소주는? (비싼 소주 말고 참이슬 같은 거!)
소주는 95%쯤 되는 알콜인 주정에 물을 타서 희석해 만든다.
그래서 희석식 소주다.
그럼 주정은 뭘로 만드나?
쌀, 보리, 고구마 같은 곡식을 발효시켜 만든다.
결국 이런 저런 곡식으로 만든 게 소주란 얘기지.

매콤한 전복찜.
양식 전복은 뭐가 어쩌니 저쩌니해도
양식이 아니었으면 전복을 이리 자주 먹지도 못했겠지.
그런데 이 집.
이름만 매운전복찜이지, 하나도 안 맵다.
매운전복찜이 왜 안 맵냐 했더니
손님들이 덜 맵게 해 달래서 매운 맛을 낮췄단다.

아니, 매운게 싫으면 매운전복찜을 시키지 말지
매운 거 시켜놓고 맵다고 투덜대는 건 도대체 무슨 심뽀람.

특별히 맵게 해 달랬는데도
별로 안 맵다. ㅜㅜ

그래도 좋아.
어느새 사라진 소주 한 병.
밥을 볶아 먹을까 하다가 흔치 않은 메뉴 전복 라면이 있길래
시켜봤다.

라면에 꼴랑 전복 한 개.
그래도 남은 소주 털어 넣고 입 가심 하기엔
라면 국물 진짜 좋다.

이런 게 사는 거다. ㅋ

마시마니
서울시 송파구 방이동 71-2
02-418-8886


  • Favicon of http://krlai.com BlogIcon 시앙라이 2011.10.12 11:0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이 얼마만에 포스팅인지 모르겠네요^^
    다녀와서 인사드리겠습니다^.^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11.10.12 11:09 신고 수정/삭제

      그려 축하하네.
      맘 같아선 달려가고 싶으나
      멀리서 마음만 전할께 ^^

      댜녀와서 진하게 한 잔 하시자고~ ^^

  • Favicon of http://pp19in.egloos.com BlogIcon 뽀다아빠 네모 2011.10.13 17:4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오늘 정말 매운게 땡기네요...그리고...저 전복라면을, 전 통영에 가서 직집 끓여 먹어줬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