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엽고 재주많은 만보계, HJ-113

걷기 운동으로 살을 빼보겠다고 야심찬 다짐을 한 지도 2주가 지났다. 2주 동안 운동 실적을 보자면, 초라하기 그지 없다. 원래 목표로 삼았던 출퇴근은 겨우 2번 했을 뿐이고, 점심 먹고 걷기도 그리 많이 하지 못했다. 게다가 저녁에는 송년 모임이 많아 하도 잘 먹어대니, 살 빠지는 건 애당초 기대하기도 힘든 일이다.

그래도 좀 변화가 생기긴 했다. 이번 주 내내, 점심 먹고 사무실 근처 석촌호수를 한 바퀴씩 돌고 있다. 이 패턴만 잘 유지하고, 일주일에 두 번 걸어서 출퇴근만 해도 목표는 달성한 셈. 그런데 이렇게 그냥 걷기가 심심해서 기계를 하나 장만했다. 바로 만보계다.

사실은 만보계 대신 GPS가 내장된 운동 전문 시계를 사려고 했었다. 가민 Garmin 같은 데서 나온 GPS 시스템을 사면 GPS로 운동 거리와 경로 등도 알아볼 수 있고 운동 기록도 컴퓨터에 저장할 수 있으니 나름대로 체계적으로 운동을 할 수 있을 거라 생각했다(사실은, 기계가 더 갖고 싶긴 했다). 그런데 GPS 내장된 시계 혹은 소형 컴퓨터들은 아무리 싸도 20만원은 넘겨줘야 한다. 가민 제품 같은 경우에는 이럭 저럭 하다 보면 금새 30만원. 처음 몇 번은 지를까 말까 고민을 했는데 아무리 생각해도 이건 오버라는 생각이 들었다. 참자, 참고 대신 만보계를 사자. 뭐 이렇게 됐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만보계 혹은 만보기. 이름만 들어도 아저씨 틱하다. 흔히 만보계라 하면 허리에 차는 그 네모 납작한 형태의 까만색 플라스틱 덩어리를 생각하기 쉽다. 솔직히 몇 개 모델을 인터넷에서 찾아봤는데 너무 아저씨 틱해서 사고 싶지가 않았다. 그러다가 우연히 발견한 넘이 바로 옴론 Omron의 HJ-113 워킹 스타일이다.

일단 아저씨 틱하지 않은 것이 마음에 들었고, 보폭을 입력해 두면 걸음 수 외에 거리, 칼로리 소모량 등을 다 계산해주는 것도 마음에 들었다. 무엇보다 1주일치 기록을 자동 저장하는 메모리 기능이 좋았다. 오케이! 이거면 되겠다 싶어 바로 질렀다. 가격은 3만원 중반대.

패키지 안에는 본체, 배터리, 배터리 커버를 여는 미니 드라이버, 스트랩, 클립, 각종 설명서가 들어 있는데 일단 일본어 설명서는 패스. 한글 설명서가 잘 되어 있어 세팅하는데 어려울 건 없다. 혹시 매뉴얼을 잃어버릴 때를 대비해서 설정 기능을 간단히 설명하면…(이건 순전히 나를 위한 포스팅이다 ㅋ).

배터리를 넣고 설정 버튼을 누른다. 순서 대로 시간, 분, 몸무게, 보폭을 입력한다. 각 설정 항목의 값을 바꾸려면 메모리 버튼을 누르면 된다.

설정 1 시간 입력(메모리 버튼으로 변경)
설정 2 분 입력(메모리 버튼으로 변경)
설정 3 체중 입력(메모리 버튼으로 변경)
설정 4 보폭 입력(메모리 버튼으로 변경)

나중에 다시 설정 값을 변경하려면 설정 버튼을 길게 누르면 된다. 아예 초기화 하려면 본체 뒷 면에 있는 리셋 버튼을 클립 같은 걸로 누른다.

중요한 것은 보폭을 재는 것이다. 보폭을 정확히 입력해줘야 거리가 비교적 제대로 나온다. 그럼 어떻게 보폭을 잴까. 어차피 사람의 보폭이란 것이 기계처럼 정확한 것이 아니라 오차가 있을 수 있으므로 평균 값을 찾아 입력하는 것이 좋을 수 밖에. 난 방에서 다섯 걸음을 걷고 그 거리를 잰 다음 5로 나누어 내 보폭을 계산했다. 평균 값은 68cm.

이 보폭이 맞느냐 틀리느냐 하는 걸 검증하는 방법은 별 게 없다. 나 같은 경우, 사무실 주변에 있는 석촌호수 산책로에는 거리 표시가 되어 있다. 이 거리 표시에 맞춰 걸어 보고 만보계에 나타난 수치와 얼마나 오차가 있는지 확인하면서 보폭을 조정하는 수 밖에.

기본적으로 워킹 스타일이란 이름도 마음에 들고 아저씨 틱하지 않아서 마음에 들고 일주일치 메모리 기능이 있다는 것도 마음에 든다. 운동 기록을 엑셀에 표기해두려고 하는데 메모리 기능이 없다면 하루 단위로 체크하기가 아주 갑갑했을 것이다.

어쨌든, 이틀 동안의 기록을 공개하면 첫 날은 9,454 둘째 날은 8,795를 걸었다. 아직 1만을 돌파한 날은 없으니 오늘은 1만 정도 돌파해 봐야 겠다.

ps> 이 넘 모양이 이쁜데다가 걷는 정보가 차곡 차곡 쌓이는 게 재미있어서 여성 분들 중에도 탐내는 분이 있다. 하긴 꼭 운동한다는 개념 보다는 보행 기록을 보관하고 걸음 수를 늘려 본다는 의미로 따지면 재미있는 액세서리가 될 수도 있겠다. ^^

  • Favicon of http://www.rabbicat.com BlogIcon 토양이 2008.12.17 11:3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5만이나 10만 등등의 중간지점들을 돌파할 때마다(누적) 뭔가 귀여운 캐릭터들이 함께 성장하는 시스템이었으면 저 역시 샀을지도! (날마다 힐 신는 주제에...- -; )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17 11:45 신고 수정/삭제

      오호, 그거 재미있는 아이디얼세! (이거 특허권 등록해야 되는 거 아니여??) ㅋㅋ

  • Favicon of http://afterdigital.tistory.com BlogIcon 조선얼짱 2008.12.17 13:5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5만이나 10만 등등의 중간지점들을 골파할 때마다(누적) 뭔가 연금이나 캐시백포인트가 누적되는 시스템이었으면 저 역시 샀을지도!(날마다 지름질 하는 주제에...--; )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17 13:59 신고 수정/삭제

      뭐, 뭔가 자극적인 그림이 조금씩 드러난다든가... 그런 거였으면 더 좋지 않을까요 ^^ (아, 상상된다. 누군가 만보기를 들고 열심히 흔드는 모습이!!) ㅋㅋㅋ

  • Favicon of http://blog.empas.com/diabloti BlogIcon 정현아범 2008.12.17 18:2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액세서리가 되지 않기를 기원함다요..ㅎㅎ

  • Favicon of http://echoya.com BlogIcon 에코 2008.12.18 09:4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흠,. 마사이워킹 신발에,.위핏에,.만보계까지....


    살빠지시겠어요~!!! ㅋ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19 11:45 신고 수정/삭제

      에코님 우리 같이 살빼기 경쟁할까요~ ㅋㅋ

  • ^^ 2008.12.18 11:4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최고의 장비로 최상의 효과를 누리시길... ㅋㅋㅋㅋ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19 11:45 신고 수정/삭제

      장비는 최상이 아닙니다만, 최상의 효과는 항상 꿈꾸는 거지요 ^^

  • Favicon of http://www.zoominsky.com/ BlogIcon 짠이아빠 2008.12.19 09:2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이참에 경쟁을 유도하기 위해 난 나이키로 가볼까나?.. ㅋㅋ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19 11:45 신고 수정/삭제

      다리가 좀 나으셔야 나이키를 신으시던, 뭘 신으시던 하시지 않겄어요? ㅋㅋ

  • 말짜 2008.12.19 20:4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ㅎㅎ 하루종일 먹은량을 칼로리로 계산해주는거 있음 좋겠다.ㅋ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20 14:38 신고 수정/삭제

      그걸 다 알고 나면... 비참할텐데??

  • . 2009.12.07 20:5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이거 가지고있는데, 이건 꺼지지 않는 건가요?

걸어서 하늘까지, 걸어서 5kg만!

남자의 배는 남자의 나이와 비례하고, 그만큼 인생을 살아온 경륜을 내포하는 것(!)이라고 아무리 스스로를 위로해도, 이젠 더 이상 주체할 수 없는 상황에 이르고 말았다. 넉넉했던 34인치 바지의 여유가 슬슬 없어져가고, 조금만 달려도 숨을 헐떡이고, 몸이 무겁다는 게 점점 더 많이 느껴지기 때문이다. 물론, 자존심을 포기하고 36인치 바지를 사 입으면(으악!) 편안하고 널널하게 입을 수 있겠지만. 더 이상 그럴 수는 없다. 나에게 있어 34인치란 더 이상 양보할 수 없는 마지노선인 셈이다. 그리고 최근에 잰 몸무게는, 뺄거 다 뺀 상태에서도 80.5kg. 무슨 일이 있어도 80은 넘기지 말자고 했는데 스물 스물 넘어버리고 말았다.

이래서는 도저히 안되겠다 싶어 운동을 하기엔 최악의 조건인 겨울이 시작되는 걸 알면서도 운동을 하기로 마음 먹었다. 원래 자전거를 좋아하니까 밤마다 자전거를 타면 되는데, 이게 또 말처럼 쉽지 않다. 자전거는 탈 때는 좋지만 타기 전까지 넘어야 할 큰 벽이 하나 있다. 바로 자전거를 끌고 나가야 한다는 한없는 귀찮음이다. 오랫동안 타지 않은 자전거가 혹시 바람이라도 빠져 있다면, 그건 아주 좋은 핑계 거리다. 에이, 토요일에 바람 넣고 타자. 이렇게 또 운동을 포기하고 만다. 게다가 겨울엔, 자전거 열 춥다!

그래서 최후의 수단으로 선택한 것이 바로 ‘걷기’다. 다행스럽게도 사무실 주변은 걷기에 아주 좋은 환경이고, 집과 사무실도 5km 밖에 되지 않아서 마음 먹고 걸으면 한 시간이면 갈 수 있다. 일단 점심 먹고 무조건 걷고,  일주일에 두 번 정도는 걸어서 퇴근하면 귀찮음을 극복하고 나름대로 운동을 할 수 있으리라는 계산이 섰다. 겨울이라 춥긴 하지만 단단히 싸 매고 가면 되겠지. 뭐 어떻게든 시작이라도 해보는 거야.

근데 참 남자들이란 웃기다. 그냥 나가서 걸으면 되는데 꼭 뭔가 핑계 거리를 하나 물고 들어간다. 기왕 걷는 거 효과를 잘 볼 수 있는 방법이 없을까? 뭐 이런 꽁수를 찾는다는 거다. 그렇게 내 나름대로 찾은 꽁수가 바로 마사이족 워킹 신발이다. 마사이 족의 꼿꼿한 보행 방식을 배워 걸으면 몸에도 좋고 살도 잘 빠진다나(이건 순전 내 생각이다 ㅋㅋ) 어쩐다나 뭐 그런 얘기다. 이것도 나름 브랜드가 몇 개 있는데, 사무실 근처에 매장이 있는 국산 브랜드 중 하나를 골랐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거 엄마들 신는 효도신발 처럼 생겨 사실 뽀대는 별로 안 나는데, 여튼 이 신발의 특징은 이렇게 생겨먹은 밑칭이다. 이 밑창을 이용해 발 뒤꿈치부터 내딛기 시작해서 순서대로 발을 땅에 대며 걸으란다. 걷는 것이 영 어색하긴 한데, 좀 빨리 걷다 보니 알아서 그렇게 되는 것도 같다. 좋은 점도 있다. 밑창이 높아서 키가 훨씬 커 보인다. 키 높이 효과가 있다는 말이다. 세상에, 요만큼 올라갔다고 공기가 다 다르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신어 보고 효과를 보면 두루두루 선물해 주겠다고 사무실 식구들한테도 큰 소리를 쳤다. 대신 내가 효과를 못 보면 신발 값은 당신들이 공동으로 물어내라(!)고 했더니, 아무도 대답을 안 한다. 생기는 것들이 있으려면 투자를 해야 할 것 아냐! ㅋㅋ 내가 생각해도 해괴한 논리지만 우기면 또 그럴 듯 하지 않은가?

어쨌든 오늘 저녁부터 시작이다. 첫 날부터 무리해서 집까지 걸으면 좀 무리가 될 듯 하니, 일단 사무실 근처 석촌호수를 한 바퀴 정도만 돌을까 한다. 여기도 한 2km 정도는 될 듯. 뭐 걷다가 기분 좋으면 집까지 가고, 그러다 기분 좋으면 하늘까지도 가겠지. 다른 건 몰라도 이번 겨울에 꼭 5kg만 빼면 신발 값이 하나도 아깝지 않겠다.

1. 내 평소 행태상, 이거 대강 하면 틀림없이 몇 번 하다 집어칠 것이 뻔해, 동네 방네 소문을 내기로 작정했다

2. 블로그에도 아예 카테고리를 하나 만들고 걷기 운동에 대한 일기 같은 걸 써 볼 생각이다. 카테고리 이름 멋지다. 걸어서 하늘까지.

3. 잘 되면, 걸어서 살 뺀 다이어트 기록이 될 테고 안 되면, 어느 순간 몰래 사라질 카테고리가 되겠다.

4. 신발 사 놓고 나니, 걷기도 전에 GPS로그 기능이 있는 시계를 사고 싶어 벌써 검색 하고 생 난리다. 시계는 걷고 나서나 사야 되겠다. 젠장.
  • ^^ 2008.12.02 15:4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대단한 결심 이신걸요 ㅋㅋ 걸어서 하늘까지 동참 해야 겠어요... ^^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02 15:50 신고 수정/삭제

      아우, 정말 요즘은 숨쉬기가 다 불편하다니깐요 >.<

  • Favicon of http://www.paperon.net BlogIcon 편집장 2008.12.02 16:3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제가 오늘 딱 숨쉬기도 불편한 그런 상태였어요. -_-;
    아무래도 체한 것 같기도 하고....
    저도 운동을 시작해야겠네요. 어떤걸 핑계로 잡아야 할까?? 고민중입니다. ㅎㅎ
    암튼, 새로운 도전에 저도 응원을 보냅니다. ^^ 홧팅!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02 16:52 신고 수정/삭제

      그건 아마... 알콜 부족이라 그럴 걸?? ㅋㅋ

  • Favicon of http://www.rabbicat.com BlogIcon 토양이 2008.12.02 16:3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걸어서 하늘까지' 카테고리의 장수를 비옵니다. ^^*

  • Favicon of http://afterdigital.tistory.com BlogIcon 조선얼짱 2008.12.02 16:4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아 .. 5킬로그램의 증거는 언제 포스트로 등장할것인가 ..
    사실 체중계 인증샷이 없어서 어물쩡 여론을 의식해서 대충
    와~ 도달했다 하면서 포스트를 생성할 수도 있는 일 아닌가요?
    RYN 운동화의 밑창의 변화를 트래킹으로 인증샷 제공 하지 않으면
    허의포스트를 이용한 공중 모욕죄로 고소할거에요!!!!
    (남이 살 뺀다면 동지를 잃는것 같아 부아가 끓어서 한 말입니다.. 존경 합니다..
    시도하는 자체만으로도 .. 게으름 총본산 ... 조선얼짱)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02 16:54 신고 수정/삭제

      체중계 인증 샷을 찍어 올릴 각오도 하고 있습니다만 ^^ 사우나에서는 카메라를 함부로 들이대면 안되는 관계로~ ㅋㅋ

      열심히 하기나 해야 할텐데요. ㅋㅋ 질러 놓고두 걱정입니당. ㅋㅋ

  • Favicon of http://paxxstyle.com BlogIcon PAXX 2008.12.02 17:0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출퇴근시에 항상 보는 신발이군요.
    합정역 옆에도 매장이 하나 있어서 자주봅니다^^ 좋아 보여요.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02 17:19 신고 수정/삭제

      DDR 머신을 집에 설치한! 멋진 블로거시군요! ^^

  • Favicon of http://blog.empas.com/diabloti BlogIcon 정현아범 2008.12.02 17:3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전 108배 시작했어요..
    승부하시죠..(-.ㅡ)"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02 17:34 신고 수정/삭제

      흐음, 이거이 정식 도전이신감?? 다이어트 배틀이라 ㅋㅋ

  • Favicon of http://ㅠblog.empas.com/bouquetdor BlogIcon 진주애비 2008.12.02 21:5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팔십,,,,
    팔십이셨군요,,,
    전 제 몸무게를 몰라요...ㅎㅎ
    아무튼 목표달성 하시길^^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02 22:56 신고 수정/삭제

      흐음 도대체 뭔가요... 이 댓글 속에 숨어 있는 의미는.. ㅋㅋ

  • Favicon of http://www.krlai.com BlogIcon 시앙라이 2008.12.02 23:3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퇴근길에 석촌호수 쉬익 돌고 있어용~^^
    시간만 맞아도 뵐수있겠는데요

    저도 요즘 운동~~같이해용^^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02 23:40 신고 수정/삭제

      오늘 석촌호수는 못 돌고, 그냥 한 시간 정도 걸었는데, 아유... 다리아프다잉~ ㅋㅋ

  • 말짜 2008.12.04 09:4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얼마전까지 아이들 등교시키자마자 한시간반씩 걸었는데 진짜 효과짱!!
    그치만 매장이전하네 뭐하네 하며 바빠진관계로 쉬고있자니..또다시 본래의 모습이..ㅠㅠ
    꼭 성공하시게나..5키로? 아마 꾸준히하면 금세 이룰수있을꺼야..홧팅!!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04 10:12 신고 수정/삭제

      오호 매장을 이전하셨던고? 을매나 좋은대로 가셨나?? ^^ 돈 많이 버시게~~ ^^

  • Favicon of http://dogguli.net BlogIcon 도꾸리 2008.12.08 08:5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얼마전에 워킹슈즈 샀어요~
    신발 신고 이리저리 돌아다니는중.
    확실히 편하더군요~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12.08 10:24 신고 수정/삭제

      이게 걷다 보니 편하지는 않더라고요. 물론 익숙해지면 편할까 모르겄지만... 저야 살 빼는게 목적이라서요.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