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생님도 너희들을 사랑한단다

학교에 스승의 날이 있는 것처럼, 교회에도 교사 주일이라는 게 있습니다. 오늘이 바로 그 교사 주일이었네요. 사실 말로만 교사지 별로 하는 것도 없는 저라서 교사 주일 같은 건 신경도 안 쓰고 있었더랍니다.

예배가 끝나고 공과 공부를 하러 우리 반 자리로 가는데 피아노에서 스승의 은혜가 나옵니다. 교사 주일이라 아이들이 '서비스'로 반주를 하는가 보다 했습니다만, 어랏, 그게 아니더군요. 케이크가 하나 튀어 나오고, 촛불이 하나 켜져 있습니다. 네, 저를 위한 케이크였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무래도 주일 학교 교사는 봉사직이다 보니, 생업처럼 열심히 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정작 입시에 필요한 공부를 가르치는 학교 선생님이나 학원 선생님과 또 다른 관계이다 보니 강제로 할 수 있는 것도 없고, 그렇게 한다고 아이들이 말을 듣는 것도 아닙니다. 꼭 만나야 되는 관계도 아니지만, 그냥 일주일에 한 번 얼굴 보는 관계. 뭐 이런 관계가 대부분 주일학교의 현실일 겁니다.

그러니 주일학교 교사라고 해서 딱히 해 줄 수 있는게 별로 없습니다. 그저 공부하느라 힘들고 지친 아이들에게 인생의 경험을 들려 주고, 힘들 때 얘기할 수 있는 상대가 되어 주는 것, 그리고 이 녀석들이 잘 되기를 기도해 주는 것 그 정도겠지요. 하지만, 이것도 참 어려운 일이랍니다.

그렇게 부끄러운 교사 생활을, 사람이 없으니 나라도 해야지, 라는 심정으로 하고 있는데 아이들이 이렇게 챙겨주니 울컥 눈물이 날 뻔 하더군요. 그 자리에선 웃음으로 넘겼습니다만, 정말 하고 싶은 얘기를 못했더랍니다.

얘들아...
선생님도 너희들을 정말 사랑한단다

살다 보면, 이런 저런 이유로 행복한 날들이 많습니다만 오늘은 고등부 교사를 한 이후 가장 행복한 날이 틀림 없습니다. 모두에게 고맙고, 또 모두를 사랑합니다. / FIN

'사랑하며 사는 삶'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면의 질서  (4) 2007.06.02
여름의 시작  (4) 2007.05.31
선생님도 너희들을 사랑한단다  (5) 2007.05.20
백일을 피어 있는 꽃, 백일홍  (0) 2007.05.08
민들레 홀씨 되어  (2) 2007.05.02
라일락 꽃향기 맡으며  (6) 2007.04.26
  • Favicon of http://www.zoominsky.com/ BlogIcon 짠이아빠 2007.05.21 10:3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그래도 머리 큰 애들이 확실히 생각은 깊네.. ^^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7.05.21 11:52 신고 수정/삭제

      예전에도 계속 고등부였는데~ 이번이 첨이라서리~ ㅋㅋ

  • Favicon of http://miracler.com BlogIcon 미라클러 2007.05.22 13:1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우와 진짜 감동이셨겠는데요? 멋지십니다. ^^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7.05.22 13:43 신고 수정/삭제

      네, 눈물나는 거 감추느라 애 먹었어요~ ^^

  • Favicon of http://blog.empas.com/bouquetdor BlogIcon 진주애비 2007.05.24 01:3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무엇이고를 떠나서 스승은 스승인게지요...
    찐한 감동이 밀려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