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치를 돈 주고 사먹는다고요?

어려서는 꼭 그렇지도 않았겠지만, 나이가 조금씩 들면서 부터는 김치가 참 좋아졌다. 세월의 힘인지, 양념들의 맛, 채소들의 맛을 하나씩 알아가다 보니 김치의 맛을 새록 새록 깨닫는 지도 모르겠다. 그러다 보니 집에서 먹는 김치야 매번 엄마의 솜씨니, 이렇다할 평을 날릴 일이 없지만 식당에서 먹는 김치에 대해서는 나름대로 평을 날리는 경지에도 이르렀다.

이건 젓갈 맛이 쎄네, 이건 배추의 질감이 좀 물렀는 걸, 오 이건 정말 잘 익었다, 아우 마늘 맛 죽이는데, 에이 이건 중국산이야!


감히 평까지 내리다 보니 사실 맛없는 김치를 먹게 되면 짜증도 슬슬 난다. 게다가 김치 맛없는 집 치고 다른 음식 맛있는 경우가 없다는 걸 알게 된 이후로는 식당에서 김치 먼저 집어 먹는 버릇까지 들었다. 김치에 들어간 소금 때문에 김치를 너무 많이 먹는 것은 외려 좋지 않다는 얘기도 들었지만, 내가 아무리 김치를 많이 먹는다 한들 하루에 100그램 먹기도 쉽지 않다. 먹거리가 워낙 다양해져서 김치를 안 주는 식당들도 많아 김치 100그램 채우기 어려운 날도 많다.  하긴 우리나라 사람들 평균 김치 섭취량이 90그램을 좀 넘는다고 하니  나는 겨우 평균 정도를 먹는 셈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이 들어 점점 좋아지는 독특한 향의 갓김치


김치를 좋아하다 보니, 배추김치 외에 다양한 김치를 즐겨 찾는 편이다. 매콤 달콤한 깍두기, 구수한 총각김치, 비빕밥에도 좋고 냉면을 만들어도 좋고 그냥 먹어도 좋은 열무김치는 내가 정말 좋아하는 김치들이다.

그런데 좋아하면서도 먹기 힘든 김치들이 있다. 백김치니 동치미 같은 것들은 집에서 담가 먹기가 영 쉽지 않다. 요즘처럼 바쁜 세상에 그런 김치 담아달라고 했다가는 - 물론 담아달라고 하면 엄마가 안 해주기야 할까마는 - 별로 좋은 소리 듣지는 못할 듯 싶다. 그래서 이런 김치는 먹고 싶을 때 사실 사 먹는다. 특히 갓김치는 두고 두고 먹어도 그 맛이 계속 살아난다. 시어지지 않고 오랫동안 맛을 유지하는 것이 갓김치의 최대 장점이라고 누군가가 말해주는 걸 들은 적이 있다.

김치를 사먹는다고 했더니 누군가는 내게 어떻게 김치를 사먹을 수 있냐는 말을 한 적이 있다. 김치는 문화이니 만큼, 그리고 깊은 손 맛으로 가정마다 다른 맛을 내기 때문에 천편일률적인 맛을 내는 김치를 사먹기 시작하면 김치 문화가 죽어버린다고 그는 내게 열변을 토했다. 물론 틀린 말은 아니다. 할 수 있다면 우리도 김치를 담가 먹고 싶다. 그러나 요즘처럼 바쁜 세상에 백김치, 철 아닌 열무김치, 갓김치를 일부러 시간을 내어 담기란 그리 쉬운 일이 아니다. 맛벌이 하기에 바쁜 아내에게 이걸 담가보자고 말할 요건은 더더욱 안된다. 지금은 김치를 엄마가 해주니까 그나마도 가능하지, 그렇지 않았다면 배추김치부터 시작해서 모든 김치를 사 먹고 있을 지도 모를 일이다. 이런 상황에다 대고 김치는 담가 먹어야 한다고 주장한다고 아무리 열변을 토해도, 내겐 그 말이 와닿지 않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꼬마김치로 유명한 한울이 다양한 김치를 먹어볼 수 있고 평가하는 꼬마김치 모니터 요원을 뽑는단다. 모니터 요원이 되면 매월 10kg씩 김치를 6개월 동안 무료로 보내주는데 매달 다른 김치를 보내준다고 한다. 배추김치 외에 다양한 김치를 맛 볼 수 있는 기회가 되는 셈이다. 자세한 내용은 블로그코리아 뉴스룸 이벤트에 담겨 있다.



김치 10kg은 4명 기준 한 가족이 한 달 정도 먹을 수 있는 양이다. 그러니 10kg이면 한 달 정도 김치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될 판이다. 모니터 요원 임기는 약 6개월 정도 될 터이니 6개월 동안은 김치 걱정 없이 잘 지낼 수 있다는 말이다.

요즘 사 먹는 김치 중에서 가장 인기 있는 김치가 홍진경 김치라던데, 그나저나 홍진경 김치가 한울 김치라는 사실, 아는 사람이 별로 없다. 자세히 보면 제조원이 한울로 되어 있는데 사람들이 유심히 쳐다 보지 않는 것 같기도 하다. 하긴, 음식에 대해서 관심을 갖기 이전에는 제조원이니 원산지니 별로 신경쓰지 않았는데, 이런 거 잘 챙기기 시작하는 거 보면 아무래도 나이 들었다는 표를 낼 수 밖에 없는가 보다.
  • Favicon of http://mepay.co.kr BlogIcon mepay 2008.02.12 19:1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신청해봤습니다. 될런지 모르겠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김치에 관해서 추억이 많으시군요. 특히, 백김치 동치미 정말 맛있는데 말입니다.~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02.13 13:48 신고 수정/삭제

      좋은 소식 있으시기를 ^^

    • Favicon of http://mepay.co.kr BlogIcon mepay 2008.02.14 13:50 신고 수정/삭제

      모니터링 요원에 선정 되버렸습니다. ㅎㅎ
      레이님 덕분입니다.^^

  • Favicon of http://www.zoominsky.com BlogIcon 짠이아빠 2008.02.13 02:2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이야.. 갓김치.. 사진 먹음직스럽군요.. ^^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02.13 13:48 신고 수정/삭제

      ㅋ 갓김치 안 드시잖어요~ ㅋㅋ 근데 먹으면 먹을 수록 맛 나더라고요...

  • Favicon of http://www.sunblogged.com BlogIcon easysun 2008.02.13 09:5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아.. 주식회사홍진경의 더김치가 한울 거였군요.. 저는 밥보다 김치를 더 좋아할 정도로 김치 매니아인데.. 좋은 기회가 될수 있겠네요^^

    • Favicon of http://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8.02.13 13:49 신고 수정/삭제

      그 사실을 잘 모르는 분들이 많고, 그걸 알고나면 괜히 분노하시는(!) 분들도 있다는... ㅋㅋㅋ 저도 김치 짱 좋아해요~ ㅎㅎ

  • Favicon of http://dogguli.net BlogIcon 도꾸리 2008.02.13 14:5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바로 신청들어갑니다~
    전 김치 사먹는 인생~
    한달 10kg이면 정말 많에요~
    아호~~
    좋아라~~

    아자아자~

  • Favicon of http://blog.empas.com/diabloti BlogIcon 정현아범 2008.02.14 00:2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라디오마다 홍진경 김치 광고 떠들어 대길래, 엄니 손맛이 좋은가 했더랬죠..ㅋ
    작년에 첨으로 김치냉장고 샀는데..
    김장김치 맛이 죽여요..
    넘 매워서 씻어 먹는데도 말이죠..

  • Favicon of http://rabbicat.tistory.com BlogIcon 토양이 2008.02.14 16:1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앗. 저도 식당 가면 김치부터 먹어요. ㅋㅋ
    오늘 녹원 김치랑 깍두기는 좀 달달~해서 에러였어요. - ㅜ

  • Favicon of http://kuls.net/~hyangii/tt BlogIcon hyangii 2008.02.15 11:1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어어어~_~
    설마하고 신청했는데, 저도 됐어요!
    다 레이님 덕분입니다 ㅠ_ㅠ

  • Favicon of http://daisy.pe.kr BlogIcon Daisy 2008.02.15 19:1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신청하긴 했는데, 한발 늦은것 같네요. 아쉽;
    그나저나 더김치가 한울것있다니!!!

  • Favicon of http://www.unny.com BlogIcon montreal florist 2009.12.03 19:4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김치도 연예인 마케팅하는군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