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눈으로 본 세상, 로모 피시아이2

교보문고 문구 센터는 어른 남자들에게 어린이들의 캔디샵 같은 존재입니다. 아이들이 사탕 가게에 가면 좋아하는 것처럼 어른 남자들이 이 곳엘 가면 좋아한다는 뜻이지요. 저나 제가 아는 다른 분들은 참 좋아하는데, 물론 다른 분들한테는 아닐 수도 있습니다. ^^

지난 주, 우연히 강남에 있는 교보문고에 갔다가, 운명처럼(!) 로모 카메라를 만났습니다. 사실 카메라에 대해 별로 관심이 없었을 때는 로모라는 희한한 녀석이 있다라는 정도만 알고 있었는데 이 날 매장에는 별별 종류의 로모가 전시되어 있더군요. 로모에서 나온 여러 종류의 '토이 카메라'들이 저 좀 데려가 주세요~ 하고 아우성(!) 치고 있었습니다.

렌즈가 여러 개 달려서 한 번에 여러 컷을 찍는 카메라부터 물 속에서 찍는 카메라, 어안렌즈가 붙어 있는 카메라, 컬러 플래시가 달려 있는 카메라 등 거의 열 가지 정도가 있었습니다. 게다가 일부 모델은 할인 판매까지 한다니 처음엔 그냥 서서 구경하다가 호기심이 점점 충동 구매로 발전하게 되었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것 저것 한참을 구경하다가 망설인 끝에 고른 카메라가 바로 '피시아이2'입니다. 이름처럼 물고기 눈, 즉 어안렌즈 카메라고 피시아이 첫 번째 모델에 비해 촬영되는 것과 똑같이 볼 수 있는 뷰파인더가 붙어 있습니다. 첫 번째 모델에는 그냥 뷰파인더가 있어서 카메라로 보는 것과 찍히는 것이 서로 달랐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샘플 사진들을 보니 참 재미있겠더라구요. 화각이 170도가 되니 찍는 느낌이 참 다를 듯 싶었습니다. 한 삼십여분 고민했을까요. 사기로 결정. 가격은 8만8천원. 교보문고 회원이어서 5% 깎아 샀습니다. 피시아이 첫 번째 모델은 5만5천원까지 할인해서 팔던데 이게 또 신제품이 있으면 구 모델은 안 사게 되는 것이 묘한 남자들의 심리 아니겠습니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격에서도 눈치 채셨겠지만 ^^ 피시아이2는 필름 카메라입니다. 35밀리 네가티브, 슬라이드 등 기존 필름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고 플래시가 내장되어 있습니다. 촬영 모드는 노말, 벌브 두 가지가 있는데 노말은 백분의 1초로 셔터 스피드가 고정되어 있고, 벌브는 셔터를 누르고 있는 동안 계속 열려 있는 기능입니다. 카메라 뒤쪽에 보면 MX  스위치가 있는데 다중 노출의 약자네요. 한 번 찍고 필름을 감지 않은 상태에서 MX 스위치를 켠 후 한 번 더 찍으면 겹쳐서 찍히는 겁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AA용 건전지를 넣고 - 플래시 때문에 건전지를 하나 넣어야 하네요 - 정말 오랫만에  ASA 200짜리 필름을 사고 피시아이2에 넣었습니다. 오랫만이라 필름 제대로 넣을 수 있을라나 했더니 결국 좀 헤메고 말았군요. ^^ 어쨌든 우여곡절 끝에 필름도 넣고 여러 방법으로 찍었습니다.

처음 샷은 저녁 식사 하던 식당에서 찍어 봤습니다. 디지털 카메라 찍던 시늉으로 음식점에서 사진을 몇 장 찍었는데 노말 모드로 찍었더니 죄다 안 나왔더군요. 벌브 모드로 찍던지, 실내에선 무조건 플래시를 터뜨려야 하겠더라구요. 하긴 셔터 스피드 같은 걸 미리 생각했었더라면 그냥 찍는 실수는 하지 않았을 텐데, 아무래도 처음이라 적응하는데 시간이 좀 걸릴 듯 합니다.

멋도 모르고 찍은 샘플 사진 몇 컷 올려 봅니다. 로모만의 특징이 사진에 그대로 묻어나네요. 어안렌즈라 둥글게 찍힌 점도 재미있구요. 덕택에 필름 값하고 스캔 값 꽤 나올 듯 싶습니다. 앞으로 종종 제대로 된 물고기 눈 사진들이 올라오기를 기대해 봅니다. / FIN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 오는 날 사무실 창 밖 도로를 찍은 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

햇볕 쨍쨍한 날, 갑자기 하늘이 보고파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딸 아이와 함께 탄 서울대공원 리프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녀석에겐 세상이 어떻게 보일까?


  • Favicon of http://www.zoominsky.com/ BlogIcon 짠이아빠 2007.05.28 11:28 ADDR 수정/삭제 답글

    캬.. 잼있네.. 원래 로모는 카메라적인 메카니즘을 완전히 구린데 희안하게
    간혹 감성적인 사진을 보여주는 아주 요상한 카메라지요.. ^^ 정말 앞으로 필름값가 스캔값 좀들겠네.. 그랴.. ^^

    • Favicon of https://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7.05.28 12:04 신고 수정/삭제

      그러게요. 필름값이야 그렇다 쳐도 스캔 받으러 다닐 생각이 영~ ㅋㅋㅋ

  • Favicon of http://biog.empas.com/bouquetdor BlogIcon 진주애비 2007.05.28 20:45 ADDR 수정/삭제 답글

    로모를 잘 모르면서도 그냥 그 몽환적느낌이 좋아 지를까를 고심하던중
    짠이아빠님의 강력한 비추에 힘입어 지름신을 처치했었는데 아~또 다가오는 느낌이...고심고심ㅡ.ㅡ

    • Favicon of https://raytopia.tistory.com BlogIcon '레이' 2007.05.28 23:53 신고 수정/삭제

      로모의 색감을 '몽환적'이라고 표현하시니까 그 느낌이 맞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들면서도... 이걸 우리 말로 어찌 풀어 써야 하나 하는 생각도 든다는... ^^

    • Favicon of http://biog.empas.com/bouquetdor BlogIcon 진주애비 2007.05.29 11:35 수정/삭제

      이크~!!
      그 꿈속에서본 환상적인 느낌이라 표현해야겠습니다^^
      (아~또 환상적이 걸리네요..^^;;)